방탄소년단 'Yet To Come' 뮤비 1억뷰, 韓 가수 최다 억뷰 [공식]

입력2022년 06월 20일(월) 09:13 최종수정2022년 06월 20일(월) 09:16
방탄소년단 / 사진=빅히트 뮤직 제공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의 ‘Yet To Come (The Most Beautiful Moment)’ 뮤직비디오가 1억 뷰를 돌파했다.

10일 오후 1시(한국시간) 전 세계에 동시 공개된 방탄소년단의 신곡 ‘Yet To Come’ 뮤직비디오 유튜브 조회수가 20일 오전 5시 17분경 1억 뷰를 넘었다. 방탄소년단은 이로써 통산 38번째 억 단위 조회수 뮤직비디오를 보유하게 돼 한국 가수로는 최다 기록을 자체 경신했다.

‘Yet To Come’ 뮤직비디오는 공개 시점에 최대 동시 접속자 수 285만명을 넘기는 등 뜨거운 인기를 자랑했으며, 공개 24시간 만에 4800만 조회수를 기록했다.

‘Yet To Come’ 뮤직비디오는 일곱 멤버가 과거 뮤직비디오 속 다른 오브제를 활용해 등장하며 보는 재미를 더했다. 첫 장면과 동일하게 마지막 장면에서 한곳에 모인 방탄소년단은 자신들이 걸어온 길을 떠올리며 즐겁고 자유로운 분위기를 연출했다.

방탄소년단 새 앨범 ‘Proof’의 타이틀곡 ‘Yet To Come’은 미디엄 템포의 얼터너티브(Alternative) 힙합 장르의 곡으로, 따뜻한 분위기의 멜로디에 “당신의 최고의 순간은 아직 오지 않았다”는 희망적인 메시지를 담고 있다. 이 곡은 멜론 ‘톱 100’ 차트가 개편된 이후 K-팝 아티스트 최초로 1위를 차지하는 영광을 발매 1시간 만에 기록했고, 스포티파이 ‘데일리 톱 송 글로벌’ 차트(6월 10일 자)에서는 3위를 기록하며 ‘21세기 팝 아이콘’의 위상을 입증했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