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스공사, 국가대표 가드 이대성 영입…10일 기자회견

입력2022년 06월 09일(목) 11:16 최종수정2022년 06월 09일(목) 11:16
이대성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농구 대구 한국가스공사 페가수스가 이대성을 품에 안았다.

한국가스공사는 9일 "데이원스포츠와의 협의 끝에 국가대표 주장 이대성(가드) 영입에 성공, 전력을 보강했다"고 발표했다.

한국가스공사 유니폼을 입게 된 이대성은 2013년 신인 드래프트 2라운드 1순위로 데뷔했다. 이후 2018-19시즌 팀의 우승과 파이널 MVP 수상, 최근 두 시즌 연속 베스트 5, 지난 시즌 국내선수 득점랭킹 1위(평균득점 17점, 2.9리바운드, 3.9어시스트)를 기록한 최고의 공격형 가드이다.

한국가스공사는 국가대표 주장이며 지난 시즌 대활약한 이대성 영입을 통해 앞선에서 김낙현과 두경민의 공백을 메울 계획이다. 또한 정효근, 이대헌 등 기존 포워드진과의 호흡을 통해 다가오는 22-23시즌 더 좋은 모습으로 팬들을 찾아뵐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한국가스공사는 이번 에어컨리그를 통해 영입한 이대성, 박지훈, 이원대, 우동현의 입단 기자회견을 10일 오전 10시 30분, 대한상공회의소(서울 중구 세종대로 39 서울상공회의소)에서 개최해 팬들에게 공식적인 인사를 전할 예정이다.

이날 입단식에는 유도훈 감독을 비롯한 구단관계자와 차바위 선수 등이 참석해 입단을 축하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