칸, 오늘(28일) 폐막…관전 포인트는 '헤어질 결심'·'브로커' 수상 여부

입력2022년 05월 28일(토) 20:01 최종수정2022년 05월 28일(토) 20:03
브로커 헤어질 결심 칸 폐막식 / 사진=각 영화 포스터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칸 영화제가 대망의 폐막식만을 남겨놓고 있다.

28일(이하 현지시각) 프랑스 칸 팔레 데 페스티발에서 제75회 칸 국제영화제 폐막식이 진행된다.

이날 폐막식에선 최고상으로 꼽히는 황금종려상을 포함해 남우주연상, 여우주연상 등의 주인공이 공개됐다.

이번 칸 영화제 경쟁 부문엔 총 21편의 영화가 공식 초청됐다. 이 중 박찬욱 감독의 '헤어질 결심', 한국 배우들과 일본인 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가 연출한 '브로커', 두 편이 한국 영화로 이름을 올렸다.

박찬욱 감독의 6년만 복귀작인 '헤어질 결심'은 산에서 벌어진 변사 사건을 수사하게 된 형사 해준(박해일)이 사망자의 아내 서래(탕웨이)를 만나고 의심과 관심을 동시에 느끼며 시작되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브로커'는 한국 배우 송강호, 강동원, 아이유(이지은), 이주영 등이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과 호흡을 맞춘 작품으로,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다.

두 작품 모두 칸에서 첫 공개돼, 기립박수를 받으며 수상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이에 과연 정식 개봉 전부터 국내외 영화인들로부터 열띤 관심을 받고 있는 두 작품이 수상의 영광까지 차지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옥주현 어쩌나, 고소 취하에도 터져나오는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이른바 '옥장판' 사태가 …
기사이미지
서인국, 찰떡 캐릭터로 화려한 복귀…
기사이미지
선 넘은 '에덴', 선정성에 눈 먼 노…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야말로 일반인 연애 예능 붐이다.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