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키 서이 "'건사피장' 넘어야 한다는 부담감 없다" [ST현장]

입력2024년 06월 19일(수) 15:38 최종수정2024년 06월 19일(수) 16:47
사진=팽현준 기자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하이키가 히트곡 '건사피장'에 대해 언급했다.

하이키(서이·리이나·휘서·옐)는 19일 오후 서울시 용산구 블루스퀘어 마스터카드홀에서 미니 3집 'LOVE or HATE(러브 오어 헤이트)' 발매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앞서 하이키는 '건사피장(건물 사이에 피어난 장미)' 역주행으로 화제가 된 바. '건사피장'을 넘어야 한다는 부담감은 없냐는 질문에 서이는 "너무 큰 사랑을 받다 보니까 부담감이 많을 거라고 생각을 많이 하시더라. 저희는 부담감보다는 '건사피장'을 많이 사랑해주셨으니까 하이키의 색깔을 유지하면서 색다른 매력과 음악을 보여드리려고 노력 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번 신곡 '뜨거워지자(Let It Burn)'도 '건사피장'처럼 뜨거운 사랑을 받았으면 좋겠지만 하이키 색깔을 보여드리는데 집중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리이나는 하이키의 색깔에 대해 "조금 더 공감할 수 있고 일상 속에서 피부로 느끼고 있는 이야기들을 많이 한다고 생각한다. 밴드사운드가 하이키스럽다고 느끼게 해주는 것 같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