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허경민, 주루 과정에서 왼쪽 무릎 이상 느껴…박계범과 교체

입력2024년 04월 13일(토) 18:48 최종수정2024년 04월 13일(토) 18:48
허경민 / 사진=DB
[잠실=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두산 베어스의 주전 3루수 허경민이 주루 도중 왼쪽 무릎에 부상을 입었다.

허경민은 13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4 신한 SOL뱅크 KBO 리그 LG 트윈스와의 경기에 2번 타자 겸 3루수로 선발 출전했다.

첫 타석 중견수 뜬공에 그친 허경민은 3회 말 1사 1루 상황 두 번째 타석에서 볼넷으로 출루했다. 양의지의 안타로 2루까지 진루한 허경민은 강승호의 중전 안타 때 홈을 파고들며 팀의 두 번째 득점을 올렸다.

하지만 주루 도중 무릎에 무리가 왔다. 4회까지 수비를 소화한 허경민은 5회 경기에서 빠졌다. 두산 이승엽 감독은 3루에 박계범을 투입했다.

두산 관계자는 "허경민이 앞선 (3회) 주루과정에서 왼쪽 무릎 뒤 타이트함을 느껴 보호 차원에서 교체됐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는 5회 말이 진행 중인 가운데 두산이 2-1로 앞서있다. 허경민은 1타수 무안타 1볼넷 1득점으로 경기를 마쳤다.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