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준열·한소희, 결국 작품도 결별…'현혹' 출연 논의 중단 [공식입장]

입력2024년 04월 02일(화) 09:24 최종수정2024년 04월 02일(화) 09:27
한소희 류준열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배우 류준열, 한소희의 '현혹' 만남이 불발됐다.

2일 '현혹' 공동 제작사 쇼박스 관계자는 스포츠투데이에 "두 배우가 출연 물망에 올랐던 것은 맞으나, 관련 논의를 중단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날 관계자는 "당초 두 사람의 출연이 확정된 것이 아닌 논의 단계였다"며 조심스러운 입장을 전했다.

앞서 류준열, 한소희는 한재림 감독의 신작 '현혹'의 두 주인공으로 출연을 제안받고 논의 중에 있었다.

이어 두 사람이 공개 연인으로 발전하며 화제를 모았으나, 환승연애 의혹에 더해 한소희가 류준열의 전 연인 혜리를 공개 저격하며 연일 잡음을 빚었다.

결국 두 사람은 공개 연애 2주 만에 결별을 선언했고, 작품 '현혹'에서도 만날 수 없게 됐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