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인' 안은진 "남궁민 어깨너머로 얻은 배움…의지 많이 했다" [인터뷰 스포]

입력2023년 11월 21일(화) 15:58 최종수정2023년 11월 21일(화) 16:07
연인 안은진 인터뷰 / 사진=UAA 제공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배우 안은진이 '연인'에서 절절한 로맨스를 함께 그려낸 남궁민에 대한 존경심을 드러냈다.

21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한 카페에서 MBC 금토드라마 '연인'의 안은진과 만나 작품에 대해 이야기 나눴다.

'연인'은 병자호란을 겪으며 엇갈리는 연인들의 사랑과 백성들의 생명력을 다룬 휴먼역사멜로 드라마. 안은진은 극 중 '능군리 상여우'에서 고난을 겪으며 주체적인 성장을 이룬 '유길채'로 분했다.

'연인'을 통해 남궁민과 합을 맞춘 안은진은 그를 "굉장히 똑똑하고 디테일하신 분"이라고 말했다. "장면이 어떻게 나올지 명확히 아시고, 제가 흔들릴 때마다 명확한 해답을 주셔서 너무나 든든한 선배님이었다"며 감탄하기도.

이어 "워낙 유명하시도 좋은 작품을 많이 하신 걸 알았지만 디테일하게 하나하나 신경써서 작업을 하시니 늘 완성도 높은 작품이 나오는구나를 어깨너머 배웠다. 디테일하게 체크하고 부족한 부분을 다른 방법으로 보완하는 걸 배운 거 같다"면서 "그리고 한 작품 내내 기복없이 늘 섬세한 에너지로, 에너지 떨어지는 거 없이 늘 그렇게 하시는 걸 봐서 파트너로서 편했다. 제가 흔들리는 순간에도 선배님이 쭉 잡고 이끌어주셔서 의지를 많이 했다"고도 전했다.

그러면서 "장현·길채 연기 합이 착 붙을 수 있었던 건 선배님(남궁민)의 리드가 있었기 때문인 거 같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