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스포츠 전설' 전용준 캐스터, 항저우 AG LoL 중계 맡는다

입력2023년 09월 21일(목) 10:57 최종수정2023년 09월 21일(목) 10:57
사진=스포티비 나우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e스포츠의 살아있는 전설' 전용준 캐스터가 스포티비(SPOTV)의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e스포츠 리그 오브 레전드(LoL) 중계를 맡는다.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 e스포츠가 정식 종목으로 채택된 가운데 대한민국은 e스포츠의 아이콘인 '페이커' 이상혁을 필두로 '제우스' 최우제와 '카나비' 서진혁, '쵸비' 정지훈, '룰러' 박재혁, '케리아' 류민석까지 6명의 선수가 LoL 정식 종목 초대 금메달에 도전한다. 전용준 캐스터는 "e스포츠 국가대표 경기의 중계에 처음 나서게 되어 매우 영광스럽다"며 "25년의 세월 동안 이 순간을 기다린 만큼 초심과 같이 온 힘을 다할 것"이라고 중계를 맡게 된 소감을 전했다.

LoL 경기가 25일 월요일부터 닷새간 펼쳐지는 가운데, 전용준 캐스터는 26일 화요일부터 중계에 합류한다. 해설위원으로는 '클템' 이현우, '노페' 정노철이 낙점돼 전용준 캐스터와 호흡을 맞추게 됐다.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LoL 경기는 스포티비(SPOTV)에서 TV 독점 생중계되며, 스포츠 OTT 서비스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도 PC/모바일 생중계로 만날 수 있다.

전용준 캐스터는 과거 e스포츠의 성장을 이끈 스타크래프트 중계에 이어 2012년 시작된 LoL 중계에서도 팬들의 절대적인 지지를 받으며 대표 캐스터로 자리매김했다. 수많은 대회를 중계해온 전용준 캐스터지만 국가대표 경기는 처음이다. e스포츠가 시범 종목으로 채택됐던 지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때는 현지에서 응원하는 모습이 포착돼 화제가 된 전용준 캐스터는 5년의 시간이 흘러 커리어 처음으로 국가대표 경기 중계를 맡게 됐다.

전용준 캐스터는 "지난 세월 쌓인 노하우를 토대로 '클템' 이현우, '노페' 정노철 위원이 최고의 역량을 펼칠 수 있도록 이끌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또한, 전용준 캐스터는 대한민국 선수단이 결승에 오르면 '시그니처 샤우팅'을 들을 수 있는지에 대한 질문에 "당연히 들을 수 있을 것이다, 결승전 때는 모든 것을 쏟아부을 계획"이라고 답변했다.

끝으로 전용준 캐스터는 "시청자 여러분께서 평생 잊지 못할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e스포츠 경기를 중계해 드릴 것을 약속한다"고 밝혔다.

아시안게임 LoL 경기는 스포티비(SPOTV)에서 TV 독점 생중계된다. 스포츠 OTT 서비스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도 PC/모바일 생중계로 만날 수 있다.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는 e스포츠 외에도 생중계부터 VOD까지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의 다양한 콘텐츠를 시청할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檢, '필로폰 투약' 남태현·서민재에 징역 …
기사이미지
블랙핑크, YG와 그룹 활동 재계약……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장장 4개월이 걸렸다. 오랜 기다림 끝…
기사이미지
황희찬, 결승골로 울버햄튼 승리 견…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황희찬(울버햄튼)이 결승골을 터뜨리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