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심이네' 출연 노영국, 오늘(18일) 사망

입력2023년 09월 18일(월) 13:23 최종수정2023년 09월 18일(월) 13:23
사진=KBS1 아침마당 캡처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배우 노영국이 향년 75세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18일 KBS2 주말드라마 '효심이네 각자도생'에 출연 중이던 노영국이 사망했다는 비보가 전해졌다.

1948년생인 노영국은 연극배우로 연기 생활을 시작해 MBC 7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했다. 드라마 '태종 이방원' '여명의 눈동자' '제국의 아침' '천만번 사랑해' '주홍글씨' '대왕세종', 영화 '브라보 마이 라이프' 등에 출연했다.

'효심이네 각자도생' 측은 장례를 치른 후 추후 대책을 공식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갑작스럽게 전해진 안타까운 사망 소식에 대중의 애도가 이어지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