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퍼저축은행, 존 그로스먼 코치 영입…수비 조직력 강화 나선다

입력2023년 09월 04일(월) 11:02 최종수정2023년 09월 04일(월) 11:02
사진=페퍼저축은행 배구단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배구 여자부 페퍼저축은행 AI 페퍼스가 존 그로스먼(John Grossman) 코치를 영입했다고 4일 밝혔다. AI 페퍼스는 미국 및 캐나다에서 약 20년의 코칭 경력을 가진 존 그로스먼 코치를 통해 팀 내 수비 조직력 강화에 앞장설 계획이다.

존 그로스먼 코치는 2004년 미국 서부지구 YMCA 유소년 배구팀 코치를 시작으로 다양한 주니어 코칭 경험을 통해 명문 배구팀에 많은 학생들을 진학시킨 바 있으며, 델라웨어 육군사관학교(Delaware Military Academy), 아카디아 대학교(Arcadia University) 등에서 20년 동안 코치로 활동했다. 2022년에는 캐나다 남자배구 국가대표팀의 자문을 맡으며 코칭 전문성을 입증한 바 있다.

최근까지는 전미대학체육협회(NCAA) 상위 랭커인 노스캐롤라이나 주립대학교(NC State University) 배구팀의 자원 코치로 활동하며 팀의 디그 수준을 크게 끌어올렸고, 통계 분석을 통해 각 선수의 성장을 이끌어 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와 동시에 배구 캠프 및 코칭 교육 단체인 골드 메달 스퀘어드(Gold Medal Squared)에서 지도자 역할을 수행하기도 했다.

특히, 그로스먼 코치는 디그와 블록 등 수비 기술 강화로 탄탄한 수비 시스템을 구축하는 데 특화된 전문성을 보유하고 있다. 이에 AI 페퍼스는 그로스먼 코치의 전문성이 팀의 수비력 보강과 경기력 증진에 핵심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보고 그를 영입했다. 그로스먼 코치는 지난 2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한 뒤 즉시 광주로 이동해 선수단 훈련에 합류했다.

김동언 AI 페퍼스 단장은 "뛰어난 코칭 및 분석 역량과 더불어 풍부한 지도 경험에서 습득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AI 페퍼스의 수비 조직력을 높이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