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윤성호 "세계 유일무일 법명=뉴진스님, 홍콩 축제 메인 초대" [TV캡처]

입력2024년 06월 23일(일) 22:08 최종수정2024년 06월 23일(일) 22:16
미우새 뉴진스님 윤성호 / 사진=SBS 방송 캡처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미운 우리 새끼' 윤성호가 절에서 거주 중인 근황을 전했다.

23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부캐 '뉴진스님'으로 활약 중인 개그맨 윤성호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윤성호는 절에서 아침을 맞이했다. 그는 스님과 인사를 하며 "법명을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스님은 "세계에서 유일무이한 영어와 한문 법명이다. 영어 NEW과 새롭게 나아갈 '진'"이라며 흐뭇해했다.

이어 윤성호는 법당에 들어가 라이브 방송을 켰다. 그는 "108배를 시작하겠다"며 28일간의 삼천배를 마무리 지었다.

이후 윤성호는 스님들과 모여 차 마시는 시간을 가졌다. 윤성호가 "뉴진스님 공연을 본 적이 있냐"고 하자 한 스님은 "흥겹고 누구나 따라할 수 있어 포교가 잘 될 것 같다"고 얘기했다.

또 다른 스님은 "연등회할 때 봤는데 처음엔 이게 뭐지, 멘붕이 왔다"고 솔직히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불교 자기들끼리 재밌는거 하네란 유명한 말이 생겼다. 이번에도 불교 박람회를 하는데 전년보다 4배가 왔다. 2030세대가 많았다"고 놀라워했다.

이를 들은 윤성호는 "불교 쪽에서 오픈런은 처음이라더라. 입장하는 데 2시간씩 걸렸다"며 "해외에서도 인기가 솔직히 많다. 홍콩 유명 페스티벌 메인 무대에 들어간다"고 자랑스러워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민희진 또 거짓말이었나? 뉴진스 데뷔 밀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민희진 어도어(ADOR) 대표…
기사이미지
"두 아들 건다"던 카라큘라, 무책임…
기사이미지
굿 4천만원·무속인과 데뷔조 선정…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민희진 어도어 대표의 주술경영 논란이…
기사이미지
검찰, '쯔양 협박 혐의' 구제역·주작감별사…
기사이미지
'과정은 다른데 특혜는 아니다?' 대…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어설픈 해명이 오히려 의혹을 키웠다.…
기사이미지
'아침이슬' 김민기→'부채도사' 장…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연예계가 연이은 비보로 슬픔에 잠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