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솔' 20기 정숙 "남규홍 PD가 자극해 열심히 한 것, 미성숙 外 아쉬움 없다"

입력2024년 06월 20일(목) 10:16 최종수정2024년 06월 20일(목) 10:20
사진=유튜브 캡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나는 솔로' 20기 정숙이 방송 소감을 전했다.

19일 방송된 ENA, SBS Plus '나는 솔로' 20기 '모범생 특집' 최종 선택에서는 영철-영숙, 영호-정숙, 상철-영자, 영식-현숙이 최종 선택에서 서로를 택하며 네 커플이 탄생했다.

방송이 끝난 후, 유튜브 '촌장엔터테인먼트TV'를 통해 20기의 라이브 방송이 진행됐다. 이날 라이브 방송에는 20기 출연진 전원이 참석했다.

정숙은 방송에 대해 "아쉬웠던 점이라고 하면 제 모습이 나이에 맞지 않게 성숙하지 않았던 게 아쉽고 다른 건 아쉬운 것 없다"고 말했다.

또한 정숙은 "제가 그렇게 열심히 한 게 이유가 있다. 저는 누가 자극하면 열심히 하는 스타일이다. 남(규홍) PD님이 첫날 촬영 끝나고 '범생이들만 모아놨더니 재미가 없네' 그러셔서 거기서 발끈했다. 이때까지 뭘 해서 못했다는 말을 들어본 적 없는데 그때부터 서로서로 말 걸고 했던 것 같다"고 털어놨다.

다른 출연진들은 "정숙 언니 때문에 재밌었다"고 했고, 정숙은 "출연료 나한테 입금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민효린, 난데없는 임신설 즉각 부인…옷 착…
기사이미지
QWER·영파씨·NCT 위시·아일릿·…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케이팝 방한 관광객 1000만 명 유치를…
기사이미지
제아 김태헌, 부모 잃고 누나 찾는…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제국의 아이들 김태헌의 안타까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