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준호 "김지민 사랑=내 일상, 내년 안엔 결혼 얘기 중" [TV캡처]

입력2024년 05월 22일(수) 23:53 최종수정2024년 05월 22일(수) 23:56
라디오스타 김준호 / 사진=MBC 캡처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라디오스타' 김준호가 연인 김지민을 향한 애정을 숨김없이 드러냈다.

2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코미디언 김준호, 김대희, 장동민, 홍인규가 출연했다.

이날 김대희는 "김준호가 방송에서 매번 김지민 사랑꾼 어필을 많이 한다. 이제 너무 피로감이 느껴진다는 댓글을 봤다. 그 마음이 저랑 똑같다"고 말했다.

이에 김준호가 "지민이를 사랑하는 게 내 일상인데, 내가 내 일상을 보여주는데 왜 피로하다고 하지라는 생각"이라고 밝혔다.

이를 들은 김구라가 "근데 그 일상을 카메라 밖에서 해도 되지 않냐. 나는 뭐 우리 딸 안 사랑하나"라고 돌직구를 날렸다. 이에 김준호는 "내가 자랑을 많이 했구나 싶다"고 급반성하기도.

김대희는 "이럴 거면 빨리 결혼했으면 하는 마음이다. 제가 매년 사주 보는 것이 있는데 가르쳐달라 하더라. 둘이 같이 보러 갔나 본데, '궁합이 너무 좋고 올해 안에 결혼하면 너무 좋다'더라"고 밝혔다.

김준호는 "연애한 지 3년 됐다. 늦어도 내년 안에는 해야 되지 않나라고 얘기하고 있다"고 털어놨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