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사반장 1958' 이제훈 "오랜만에 멜로, 하루라도 젊을 때 해야" [인터뷰 스포]

입력2024년 05월 20일(월) 15:08 최종수정2024년 05월 20일(월) 15:09
수사반장 1958 이제훈 인터뷰 / 사진=컴퍼니온 제공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수사반장 1958' 이제훈이 서은수와 멜로 호흡 소감을 전했다.

20일 오후 서울시 종로구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스포츠투데이와 MBC 금토드라마 '수사반장 1958'(극본 김영신·연출 김성훈) 주연 배우 이제훈과 만나 인터뷰를 진행했다.

'수사반장 1958'은 1958년을 배경으로 야만의 시대, 소도둑 검거 전문 박영한(이제훈) 형사가 개성 넘치는 동료 3인방과 한 팀으로 뭉쳐 부패 권력의 비상식을 상식으로 깨부수며 민중을 위한 형사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이날 이제훈은 극 중 아내 이혜주 역으로 출연한 서은수와의 호흡에 대해 "저도 정말 오랜만에 멜로를 했다. '수사반장 1958' 데본을 볼 때부터 그 파트가 좋았다"며 "개인적으로 멜로와 로맨스를 하고 싶었는데, 어떻게 보면 수사물이지만 여기서 영한이 설레는 마음으로 누군가를 처음 만나고, 좋아하고, 사랑에 빠지고, 데이트하고, 결혼을 하지 않냐"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또한 이제훈은 "그걸 같이 해 준 서은수가 있어서 설레는 표현과 가정을 이루고, 아내에게 표현하는 그런 사랑들을 잘 받아줬기 때문에 편하게 잘 그려낼 수 있었다"며 "두 사람이 아이까지 임신하게 되는데, 그 아이를 키우는 모습까지 나왔으면 더 좋았겠다는 생각을 하게 된 것 같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이제훈은 멜로물에 대해 "하루라도 젊을 때"라고 웃음을 보였다. 이어 "근데 방송국이나 제작사에선 예정된 제 차기작들이 눈에 보이니까 (제안을) 주시지 않을까"라며 "저 굉장히 열려잇다"고 웃음을 보였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키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피프티피프티의 소속…
기사이미지
손흥민 "벤탄쿠르로부터 사과 받아…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팀 동료 로드…
기사이미지
'나솔사계' 15기 정숙·18기 영호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나솔사계' 출연진들이 현재 연애 상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