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어로' 수현, '악역' 마에다 → '러블리' 복동로 팔색조 변신

입력2024년 05월 20일(월) 11:42 최종수정2024년 05월 20일(월) 11:42
수현/ 사진=YG 히어로는 아닙니다만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배우 수현의 파격 변신이 통했다.

수현은 JTBC 토일 드라마 '히어로는 아닙니다만'에서 몸이 무거워져 날지 못하는 비행 능력자 '복동희' 역을 맡아 러블리한 매력과 캐릭터 착붙 케미를 발산하고 있다.

'히어로는 아닙니다만' 속 수현은 다이어트 선언과 폭식을 번복해 식구들을 당혹스럽게 만드는 '복씨 패밀리'의 철딱서니 포지션이지만 언제나 밝고 귀여운 매력을 잃지 않는 복동희에 완벽히 녹아들어 성공적인 연기 변신을 알렸다.

수현은 몸이 무거운 캐릭터 구현을 위해 촬영마다 4시간 이상의 특수 분장을 감행하며 파격적인 비주얼 변신을 했다. 복동희의 높은 자존감과 당당함을 표현하기 위해 체형에 구애받지 않는 각양각색의 의상으로 캐릭터의 개성을 극대화했다.

거기에 귀여운 허당미 가득한 동희의 행동과 수현 특유의 안정적이고 우아한 목소리가 만나 캐릭터에 입체감을 불어넣었고, 과거 모델 시절 회상 속 멋진 워킹과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으로 수현은 복동희라는 인물의 반전 매력을 유쾌하게 표현했다.

상대 캐릭터에 따라 착착 붙는 수현의 맞춤형 케미도 돋보였다. 동희가 동생 귀주(장기용 분)와 함께 등장하는 첫 장면부터 티격태격하며 심상치 않은 기운을 보이더니 가족 식사 자리에서 말싸움을 벌이다 멱살까지 잡는 '현실 남매' 케미를 터뜨리며 웃음을 자아냈다.

알고 보면 복씨 패밀리 중 가장 눈치가 빠른 동희는 '결혼 사기 전문가' 도다해(천우희 분)를 처음부터 의심스럽게 여기며 엄마 만흠(고두심 분)의 계속된 구박에도 굴하지 않고 다해의 수상함을 가족들에게 적극적으로 알리고 정체를 밝히기 위해 나서는 등 '츤데레' 가족애도 쫀득하게 그려냈다.

동희와 그레이스(류아벨 분)의 남다른 '워맨스' 호흡을 지켜보는 재미도 쏠쏠하다. 동희에게 그레이스는 매력적인 비주얼에 자기 남자친구까지 꾀어내는 눈엣가시. 바람난 남자친구를 왜 가만히 두냐고 묻는 그레이스에게 동희는 "우리 사이가 흔들린 건 내 탓이야. 내가 나를 제대로 돌보지 않아서. 모든 일의 원인을 내 안에서 찾는 거, 그게 자존감을 줘. 내 인생 칼자루를 내가 쥐는 거라고"라며 받아친 바 있다.

단단한 자존감과 건강한 마인드로 무장한 동희의 강인한 모습은 사기꾼 그레이스를 흔들리게 만들었고,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들썩이게 했다. 동희와 그레이스의 '혐관 케미'는 앞으로 또 하나의 관전 포인트로 주목받고 있다.

뿐만 아니라 수현은 와작와작 과자를 씹으며 "이게 내 인생 최후의 과자야. 살 뺄 거야"라는 의미 없는 다이어트를 선언했다가 스트레스받을 땐 빵을 무더기로 사는 모습, 체중이 조금이라도 빠지자 바로 '치팅데이'를 갖는 모습으로 현실 다이어터들의 격한 공감을 불러일으키며 캐릭터의 호감도를 높인다.

전작 '경성크리처'에서 감정을 절제하며 서늘한 카리스마를 뿜어내는 미스터리한 인물 마에다로 깊은 인상을 안겼던 수현은 이번 작품을 통해 외모부터 행동, 성격, 말투, 눈빛까지 모든 것이 상반된 '러블리' 복동희를 완벽하게 소화해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 앞으로 극의 전개에 활력을 불어넣을 그의 특급 활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히어로는 아닙니다만'은 남다른 능력을 지녔지만 아무도 구하지 못했던 남자가 마침내 운명의 그녀를 구해내는 판타지 로맨스다. 매주 토, 일요일 밤 10시 30분 방송.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키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피프티피프티의 소속…
기사이미지
손흥민 "벤탄쿠르로부터 사과 받아…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팀 동료 로드…
기사이미지
'나솔사계' 15기 정숙·18기 영호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나솔사계' 출연진들이 현재 연애 상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