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송지효 "부은 얼굴? 피부과 시술 때문…영화 분장한 거 같아" [TV캡처]

입력2024년 05월 19일(일) 18:25 최종수정2024년 05월 19일(일) 18:25
런닝맨/ 사진=SBS 런닝맨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런닝맨' 배우 송지효가 피부과 시술로 얼굴이 부었다고 알렸다.

19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 연습생 선발 오디션에 나선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유재석은 "멤버들에게 좋은 소식이 있다"며 "세찬이가 치약 칫솔 광고를 하게 됐다"며 "광고주께서 누구보다 구강 건강에 진심이라고 하셨더라. 세 번째 좋은 소식이 있다. 지효가 오랜만에 레이저 시술을 했다"라고 전했다.

송지효는 "조금 부은 얼굴이다"라고 말했다. 김종국은 "쓸데없는 말 나올까 봐 알려드린다"라고 알렸다.

이를 보던 지석진은 "나도 울쎄라 했었다. 근데 나는 이렇게 안 부었는데"라고 반응했다.

송지효는 "약간 영화 분장한 거 같다. '미녀는 괴로워' 얘기까지 들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