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녀와 순정남' 지현우, 남녀노소 사로잡는 매력男

입력2024년 04월 23일(화) 17:40 최종수정2024년 04월 23일(화) 17:41
미녀와 순정남 지현우 / 사진=KBS2 캡처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배우 지현우가 인생캐 갱신을 예고하고 있다.

지현우는 최근 방송 중인 KBS2 주말드라마 '미녀와 순정남'(극본 김사경·연출 홍석구)에서 열정 넘치는 풋풋한 신참 PD 고필승 역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다.

지현우는 순박한 긍정 매력과 임수향과의 티격태격 케미로 눈길을 모으는 가운데, 남녀노소 모두를 사로잡는 전천후 캐릭터를 그려내고 있다.

지난 20, 21일 방송된 '미녀와 순정남' 9, 10화에서 고필승의 따뜻한 면모를 과시했다. 일방적 애정 공세를 펼치는 박도라(임수향)에게 철벽을 치면서도 리허설 중 생긴 부상에 눈물을 보이는 박도라를 덤덤한 듯 토닥여 주고 공진단(고윤)과의 만남을 걱정하며 그를 직접 찾아 나서는 등 무심한 듯 든든한 츤데레 오빠미를 발산하며 설렘을 선사한 것.

이에 10화 엔딩에는 박도라가 고필승에게 기습 키스를 하는 장면이 그려지며 앞으로의 전개를 더욱 기대케 했다.

또한 지현우는 박도라는 물론, 가족들과 주변 사람들에게도 따뜻한 고필승의 모습을 다채롭게 선보이고 있다. 사기로 전재산을 잃은 아버지에게 화는커녕 금전 도움도 아버지 자존심을 위해 조심스럽게 건네는 한편 "아빠 뒤에는 아빠 아들 고필승이 있다는 거 잊지 말고요"라며 기운을 북돋는가 하면, 우연히 만난 공진택(박상원)과의 만남에서는 서글서글한 넉살의 고필승을 흐뭇하게 그려냈다.

지현우는 아들로서도, 사윗감으로 더할 나위 없는 듬직한 매력, 귀여운 술주정까지 더하며 고필승의 끊이지 않는 매력을 발산 중이다.

한편, '미녀와 순정남'은 매주 토, 일요일 저녁 7시 55분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