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의 사랑꾼' 김슬기, 유현철과 이간질 골머리 "남자랑 술 먹는다고…저희 불행하길 바라냐"

입력2024년 04월 22일(월) 10:46 최종수정2024년 04월 22일(월) 10:46
조선의 사랑꾼/ 사진=TV조선 조선의 사랑꾼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조선의 사랑꾼' 김슬기가 유현철과의 악플에 고통을 호소했다.

김슬기는 21일 자신의 SNS를 통해 "내가 어디서 무얼 하든지 왜 그러냐. 나한테 직접 인사해 주는 건 너무 좋다. 그런데 오빠(유현철)한테 디엠(DM)으로 '슬기 씨 남자들이랑 술 마시는 거 아시나요' 이런 거 왜 보내냐. 저는 오빠한테 다 이야기하고 나온 거고 오빠도 제가 누구 만나는지 다 알아요. 친구들 만나는 것도 너무 힘듭니다. 저희가 불행하길 바라시는 분들이 많은 것 같아 지치네요"라는 글을 남겼다.

SBS PLUS, ENA '나는 솔로'의 돌싱 특집에 출연했던 김슬기는 MBN '돌싱글즈2'에 출연한 유현철과 열애 사실을 밝혀 화제가 되었다. 이후 TV조선 '조선의 사랑꾼'을 통해 재혼 과정을 보여주고 있는 중이다.

최근 두 사람은 SNS를 언팔로우하는가 하면 사진을 삭제해 불화설이 제기됐다. 지난주 방송분에서는 심리 상담으로 성격차이로 인한 갈등을 해결하려는 두 사람의 모습이 보여졌다.

유현철은 최근 악플러들의 진술서 사진을 SNS에 올리며 "허위사실, 아이들 관련 악플 끝까지 잡는다"며 경고하기도 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