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실·문학·사직 봄비로 우천취소…내일(21일) 더블헤더 3경기 확정(종합)

입력2024년 04월 20일(토) 16:19 최종수정2024년 04월 20일(토) 16:20
사진=DB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아침부터 내린 봄비로 프로야구 3경기가 취소됐다.

KBO는 20일 잠실 키움-두산전, 문학 LG-SSG전, 사직 KT-롯데전이 우천 취소됐다고 전했다.

이날 취소된 경기는 내일(21일) 더블헤더로 편성되어 진행된다. 더블헤더 1차전은 21일 오후 2시에 열린다. 1차전이 종료되고 관중의 입·퇴장과 구장 정리를 위해 40분의 쉬는 시간이 주어진 뒤 2차전이 시작된다.

더블헤더 1차전 선발투수도 공개됐다. 키움은 우완 아리엘 후라도, 두산은 우완 김동주를 내보낸다. LG는 좌완 디트릭 엔스, SSG는 좌완 김광현이 출격한다. KT는 우완 윌리엄 쿠에바스, 롯데는 우완 애런 윌커슨이 나선다.

한편 광주 NC-KIA전과 대전 삼성-한화전은 정상적으로 진행된다.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한정식집 딸' 천우희→'엔터대표 딸' 우주…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천우희와 그룹 우주…
기사이미지
법원 "하이브, 민희진 해임안 의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법원이 민희진 어도어 대표가 하이브를…
기사이미지
'타율 0.198' 박병호와 '0.234' 오…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KT 위즈의 박병호와 삼성 라이온즈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