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심에게 유형력 행사' 전남 김용환, 14일간 활동정지 처분

입력2024년 04월 18일(목) 16:06 최종수정2024년 04월 18일(목) 16:10
김용환 /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경기 도중 주심을 밀친 김용환(전남)에게 활동정지 처분이 내려졌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이하 '연맹')은 18일 "경기 중 주심에게 유형력을 행사한 전남 김용환 선수에 대해 K리그 공식경기 출장을 14일간 금하는 활동정지 조치를 취했다"고 알렸다.

이어 연맹은 "이번 조치로써 우선 김용환의 경기 출장을 금지하고, 차주 상벌위원회를 열어 정식 징계를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김용환의 경기 출장 금지는 이번 주말 열리는 K리그2 8라운드 경기부터 적용된다.

'활동 정지'는 사회적 물의를 야기하거나 K리그 가치를 훼손하는 비위 행위에 대하여 단시일 내 상벌위원회 심의가 어려운 경우 대상자의 K리그 관련 활동을 임시로 정지하는 조치다.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