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D-day' 원위, 오늘(18일) '엠카' 출격…신곡 '추억의 소각장' 선보인다

입력2024년 04월 18일(목) 09:53 최종수정2024년 04월 18일(목) 09:53
사진=RBW 제공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밴드 원위(ONEWE)가 약 2년 3개월 만에 음악방송에 출격, 본격적인 컴백 활동에 시동을 건다.

원위(용훈, 강현, 하린, 동명, 기욱)는 18일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엠카')에서 미니 3집 'Planet Nine : ISOTROPY'(플래닛 나인 : 아이소트로피)의 타이틀곡 '추억의 소각장 (Beautiul Ashes)' 무대를 처음으로 공개한다.

'추억의 소각장 (Beautiul Ashes)'는 원위 특유의 아련하고 벅찬 밴드 사운드 위로 이별의 복합적인 감정을 녹여낸 곡이다. 완벽한 기승전결을 갖춘 드라마틱한 구성이 특징이다. 특히, 용훈과 기욱이 작사 및 작곡에 참여, 아름다운 멜로디와 대비되는 슬픈 노랫말로 짙은 여운을 선사했다.

약 2년 3개월 만에 완전체로 음악방송에 출격하는 원위는 파워풀한 라이브와 함께 역동적인 밴드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이별 감성을 자극하는 다섯 멤버의 애절한 표정 연기 또한 관전 포인트다.

'Planet Nine : ISOTROPY'는 멤버 용훈과 강현 전역 이후 처음으로 발매된 원위의 완전체 앨범이다. 상태가 바뀌어도 성질은 변하지 않는 등방성을 의미하는 'ISOTROPY'처럼, 원위만의 정체성을 유지하면서도 한층 발전된 음악을 선보여 리스너들의 호응을 이끌었다. 이들은 타이틀곡 '추억의 소각장 (Beautiful Ashes)'를 포함 멤버들의 자작곡으로 꽉 채운 신보로 독보적인 음악 세계를 전개해 가고 있다.

한편, 원위는 오늘(18일) 오후 6시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신곡 '추억의 소각장 (Beautiful Ashes)' 컴백 활동을 시작한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