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BA 큐스쿨, 17일부터 스타트…"1부투어 티켓 잡아라"

입력2024년 04월 16일(화) 10:37 최종수정2024년 04월 16일(화) 10:41
사진=PBA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2024-25시즌 1부투어 선수 선발을 위한 큐스쿨(Q-School)이 열린다.

프로당구협회(PBA·총재 김영수)는 오는 17일부터 일주일간 경기도 고양시 '고양 킨텍스 PBA 스타디움'에서 '2024년도 PBA 큐스쿨(Q-School)' 및 'LPBA Tryout(트라이아웃)'을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PBA 큐스쿨'은 1부투어 선수들을 선발하는 승강전이다. 직전 시즌 1부투어서 강등된 하위 50% 선수들과 드림투어(2부), 챌린지투어(3부) 상위권 선수들이 참가해 잔류와 승격을 놓고 경쟁한다. 드림투어는 16-64위(1-15위 1부 직행), 챌린지투어는 4-32위(1-3위 1부 직행)가 참가한다.

1라운드에는 16위로 아쉽게 1부 직행에 실패한 김동영을 비롯해 1부 재진입을 노리는 '공포의 목장갑' 황지원(19위), 김남수(20위), 김기혁(47위), 홍종명(58위) 등 드림투어 선수들과 '챌린지투어 4위' 최한솔, '영건' 장현준(8위) 등이 참가한다. 2라운드에는 지난 시즌 1부에서 강등된 이충복(119위)과 김임권(62위), 오성욱(84위), 김태관(94위) 등이 1부 잔류에 도전한다.

대회는 두 개 라운드에 걸쳐 진행된다. 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열리는 1라운드에는 2, 3부투어 선수들이 참가하고 이를 뚫은 30명 내외가 21일부터 3일간 치러지는 2라운드로 올라선다. 2라운드에는 지난 시즌 1부투어 강등 선수 60여명이 합류하고 1라운드를 통과한 선수들과 최종 1부투어 진출 티켓을 걸고 각축한다. 2라운드까지 통과한 상위 30명 내외는 차기시즌 1부투어에 등록할 자격을 얻는다.

큐스쿨은 토너먼트 단판제로 진행되며 1라운드는 35점제, 2라운드는 40점제다. 대회 일자별로 토너먼트 최상위 선수들은 상위 라운드 진출을 확정하며 이외 선수들은 토너먼트 1승당 5점의 승점을 얻는데, 라운드가 종료된 이후 성적에 따라 다음 라운드로 진출한다.

1라운드가 종료된 다음날인 20일에는 LPBA 선수 선발전인 'LPBA 트라이아웃'이 열린다. 총 24명이 참가하는 이날 대회에선 총 세 차례 토너먼트를 통해 합격 선수를 선발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