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딩 임파서블' 문상민, 예비 형수 전종서와 팽팽 신경전 [TV스포]

입력2024년 02월 27일(화) 16:37 최종수정2024년 02월 27일(화) 16:38
웨딩 임파서블 전종서 문상민 / 사진=tvN 제공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웨딩 임파서블' 문상민이 결혼 방해 작전의 시동을 건다.

27일 방송되는 tvN 월화드라마 '웨딩 임파서블'(극본 박슬기·연출 권영일) 2회에서는 예비 형수 나아정(전종서)을 형 이도한(김도완)에게서 떼어내기 위한 이지한(문상민)의 필사적인 고군분투가 시작된다.

이지한은 형을 LJ그룹의 후계자로 만들겠다는 야심을 품고 이도한의 뒷배가 되어줄 태양그룹의 딸 윤채원(배윤경)과 정략결혼을 추진하고 있었다. 계획이 순조롭게 진행되던 찰나 형 이도한 옆에 수상한 여자 나아정이 나타나면서 이지한의 야망에 제동이 걸린 상황.

설상가상 이도한이 LJ그룹도, 윤채원과의 결혼도 마다하고 나아정과 결혼하겠다는 뜻을 밝히면서 이지한의 속은 까맣게 타들어 가고 있다. 이에 이지한은 형의 손에 LJ그룹을 안겨주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굴러들어온 예비 형수 나아정을 떼어낼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나아정의 마음을 단념시키기 위한 이지한의 몸부림이 담겨 있다. 나아정의 직장으로 찾아가 정체불명의 파란 봉투를 주는가 하면 바닥에 쪼그려 앉아 동정을 유발하고 있다. 반면 봉투를 바라보는 나아정의 얼굴은 시큰둥하기만 해 과연 이지한이 결혼 방해 작전의 성과를 거둘 수 있을지 궁금해진다.

특히 집안의 큰 어른인 현대호(권해효) 회장과 나아정, 이지한이 함께 있는 모습도 포착돼 흥미를 돋운다. 이지한과 나란히 앉아 LJ그룹의 최종 보스 현대호를 마주하고 있는 나아정의 굳은 표정에서는 긴장감이 느껴지고 있다. 이에 나아정이 두 사람의 압박 면접을 어떻게 헤쳐나갈지 어색한 삼자대면에도 관심이 집중된다.

예비 형수 전종서와 예비 시동생 문상민의 팽팽한 신경전이 펼쳐질 tvN 월화드라마 '웨딩 임파서블' 2회는 오늘(27일) 저녁 8시 50분에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