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눈에 반한 이재욱·카리나, 패션쇼가 이어준 연상연하 커플 탄생[ST이슈]

입력2024년 02월 27일(화) 14:40 최종수정2024년 02월 27일(화) 14:55
이재욱 카리나 열애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에스파 카리나가 배우 이재욱과 "알아가는 단계"라며 교제를 인정했다. 이로써 에스파의 첫 열애 주자가 된 카리나. 두 사람을 향한 관심이 뜨겁다.

27일 오전 카리나와 이재욱의 열애설이 깜짝 보도됐다.

두 사람의 첫 만남은 지난 1월 이탈리아 밀라노 패션 위크였다. 이후 바쁜 일정 속에서도 서울 자택 근처 등에서 데이트를 즐기며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디스패치는 측근의 말을 빌려 카리나와 이재욱이 "패션쇼에서 처음 만난 순간부터 사랑에 빠졌다"고 전했다. 두 사람의 나이차는 2살이다.

이재욱과 카리나의 열애설은 빠르게 공유됐다. 특히 두 사람은 지난 1월 14일 진행된 '프라다' 컬랙션 참석차 밀라노를 방문했고, 당시 프론트로우에서 포착된 투샷으로 화제를 모았던 바다. 글로벌 팬들은 이재욱과 카리나의 아름다운 비주얼합에 감탄하기도 했다.

이미 한 차례 패션쇼에서의 투샷으로 뜨거운 반응을 모았던 만큼 두 사람의 열애설은 삽시간에 이슈로 떠올랐다.
이재욱 카리나 / 사진=엑스 캡처

동시에 과거 두 사람이 밝혔던 이상형 발언이 재조명되기 시작했다. "흑발, 손발이 크고 키 180cm 이상에 웃는 모습이 예쁜 예의 바른 남자"가 이상형이라던 카리나와 "긍정적인 마인드를 가진 여자를 선호한다"고 말했던 이재욱이다.

가장 먼저 이재욱이 카리나와의 열애를 인정했다. 소속사 씨제스스튜디오는 확인 약 1시간 후 "두 사람은 이제 알아가는 중이다. 배우가 촬영 중에 있고 사생활인만큼 따뜻한 시선으로 존중해 주시길 부탁드리겠다"는 입장을 전했다.

뒤이어 묵묵부답이던 카리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도 "알아가는 단계"라고 짧게 인정했다.

두 사람은 사랑만큼이나 일도 활발하게 이어가고 있다. 카리나는 지난 2020년 에스파 멤버로 데뷔 후 방송, 앨범, 콘서트, 행사 등 K팝 대표 아이돌로서 바쁜 나날을 보내는 중이다. 그런 와중에도 에스파 멤버들 중 첫 열애 주자가 돼 관심이 뜨겁다.

지난 2018년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으로 배우 필모를 다지고 있는 이재욱도 '어쩌다 발견한 하루' '환혼' 등으로 인기반열에 오른 배우다. 오는 28일 디즈니+ 드라마 '로얄로더' 공개를 하루 앞두고 데뷔 첫 공개 열애로 화제에 올랐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