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추얼 아이돌' 플레이브, 음방→단독 콘서트 활발한 만남 예고 [ST현장]

입력2024년 02월 26일(월) 16:00 최종수정2024년 02월 26일(월) 16:10
플레이브 미니2집 쇼케이스 / 사진=블래스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그룹 플레이브(PLAVE)가 음악방송 및 콘서트를 통한 팬들과 만남을 예고했다.

26일 상암 MBC에서 플레이브 미니2집 'ASTERUM:134-1'(아스테룸: 134-1) 쇼케이스가 열렸다. 현장에는 플레이브(예준, 노아, 밤비, 은호, 하민)을 비롯해 블래스트 이성구 대표가 참석했다.

플레이브는 이번 미니 2집을 통해 테라(지구) 가요계에 컴백을 알렸다. 그렇다면 여타 테라의 아티스트처럼 음악방송 등 활동을 하게 될 지 궁금증을 모았다.

이와 관련해 예준은 "방송을 나가고 싶다. 불러만 주시면 나가고 싶다"면서 "무대를 하고 난 뒤에 조금 더 보완하고 싶다는 마음"이라며 다양한 무대 경험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현재는 MBC '쇼! 음악중심' 출연은 확정된 상태다.

단독 콘서트도 예고한 상태. 어떤 관전포인트가 있을지 궁금하다는 말에 노아는 "저희가 테라로 갈지 아스테리움으로 초대하게 될지 고민 중"이라며 "직접 만나 좋은 공연할 수 있지 않을까 싶다"고 말했다.

다만 블래스트 이성구 대표는 국내 공연장이 10개월 전부터 대관신청을 해야 하는데 이 정도로 팬덤 규모가 확장할지 예상하지 못했다고 털어놓았다. 이러한 탓에 팬들의 기대에 비해 소규모 공연장이 될 거 같다는 아쉬움을 드러냈다.

한편 플레이브는 오늘(26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아스테움: 134-1'을 공개한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