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로베이스원 성한빈·박건욱·한유진, 오늘(22일) Mnet '엠카' 스페셜 MC 활약

입력2024년 02월 22일(목) 07:39 최종수정2024년 02월 22일(목) 08:01
제로베이스원 성한빈 박건욱 한유진 / 사진=웨이크원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제로베이스원(ZEROBASEONE)의 성한빈, 박건욱과 한유진이 대세 행보를 이어간다.

제로베이스원의 성한빈과 박건욱, 한유진은 오늘(22일)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에 3MC로 나선다. 지난해 9월 Mnet '엠카운트다운'의 MC로 발탁돼 활약하고 있는 성한빈과 더불어 박건욱, 한유진은 스페셜 MC로 출연한다. 이들은 K-POP에 대한 깊은 애정과 관심을 바탕으로 출연진들은 물론 글로벌 시청자들과 교감하며 빛나는 존재감을 발산할 것으로 기대된다.

'엠카운트다운'의 MC 성한빈은 K-POP에 대한 깊은 애정과 관심을 바탕으로 매끄러운 진행 실력을 자랑한다. 찬란한 비주얼은 물론 적재적소 리액션과 애드리브로 보는 이들에게 기분 좋은 긍정 에너지를 전해주고 있다.

이에 앞서 김지웅, 장하오, 성한빈의 이름에서 한 글자씩 딴 '웅장한'이 2023년 8월 '엠카운트다운'의 스페셜 MC로 활약한 바 있다. 멤버 간 티키타카 케미로 유연하게 생방송을 이끌며 글로벌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막내 한유진도 지난달 3일 SBS '인기가요'의 스페셜 MC로 출격, '새싹 MC'로서 풋풋한 매력을 뽐냈다.

한편, 제로베이스원은 지난해 7월 발매한 데뷔 앨범 'YOUTH IN THE SHADE (유스 인 더 셰이드)'와 11월 발매한 두 번째 미니 앨범 'MELTING POINT (멜팅 포인트)'로 2연속 '더블 밀리언셀러'에 등극했고, 데뷔 후 지금까지 국내 유력 시상식에서 신인상 9관왕을 포함 총 15개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이들은 3월 20일 일본 첫 번째 싱글 'ゆらゆら -運命の花-'(유라유라 -운메이노하나-)를 발매하며 일본에 정식 데뷔한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