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상무, 2024시즌 주장단 선임…주장 김현욱

입력2024년 02월 16일(금) 17:42 최종수정2024년 02월 16일(금) 17:42
사진=김천상무
[스포츠투데이 김영훈 기자] 김천상무프로축구단이 16일, 2024시즌 팀을 이끌 주장단을 선임했다. 주장에는 김현욱이 새롭게 선임되었으며, 부주장은 김진규와 원두재가 맡게 된다. 김천상무 7기로 구성된 주장단은 올 시즌 K리그1을 앞두고 각오를 내비쳤다.

주장 김현욱은 '최고참' 김천 7기 중에서도 강현무, 박민규와 함께 '95년생 맏형라인'이다. 김현욱은 "K리그1에 참가하는 이번 시즌 주장을 맡게 됐다. 최고참이자 연장자로서 김천상무가 이번 시즌 상위 스플릿에 들 수 있도록 선수들을 잘 이끌겠다"고 말했다.

부주장 김진규는 "부주장으로서 옆에서 주장을 잘 돕겠다. 우선은 주장과 함께 신병 선수들의 적응을 도와서 팀에 잘 융화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시즌 주장단은 시즌 중반 전역이 예정되어 있다. 원두재는 "작년에 이영재 선수가 시즌 중반에 전역하면서 주장직을 맡았었다. 올 시즌에는 부주장으로서 작년 경험을 살려 주장을 잘 돕겠다"고 말했다. 이어서 "전역 후에도 팀이 잘 뭉칠 수 있도록 전역하기 전까지 팀 단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천상무는 다음 달 3일, 대구FC 원정과 9일 김천종합운동장에서 울산HD FC와의 K리그1 홈 개막전을 앞두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김영훈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박한별, '남편 리스크' 딛고 복귀 시동 [ST…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남편 이슈로 활동을 잠정…
기사이미지
故 박보람 측 "타살·극단적 선택 …
기사이미지
'아깝다 72홀 노보기' 박지영, 메디…
[인천=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박지영이 72홀 내내 단 하나의 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