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것도 모르다 돌 맞는 격" 박서진, SNS 관련 의혹에 억울함 호소

입력2023년 12월 09일(토) 15:44 최종수정2023년 12월 09일(토) 15:44
박서진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가수 박서진이 사칭 계정과 관련해 억울함을 토로했다.

8일 박서진은 개인 SNS를 통해 "제가 사용하는 인스타 계정은 하나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요즘 제가 '팔로워를 취소했네' '차단을 했다' 그런 말들이 있는데, 팔로워를 취소하고 차단한 적 없다. 제가 사용하는 부계정이 있다는 말을 하시는데 부계정을 사용하지도 않지만 만약 부계정을 사용한다면 팬분들을 팔로워하고 팔로잉하고 저에 관련된 게시물을 올리면 박서진인 척을 하겠나"면서 여러 의혹을 부인했다.

그러면서 "확인되지 않은 사실을 사실인양 믿으면서 저에게 화살을 쏘지 마라. 전 아무것도 모르고 있다, 돌을 맞는 격이다"고 토로했다.

개인 계정 외에도 자신과 관련된 계정은 관리자가 따로 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하면서 "사실이 아닌 소문은 소문으로만 들어달라"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BTS 아버지' 방시혁, 어쩌다 카피 오명까지…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이른바 'BTS 아버지'로 불…
기사이미지
민희진 "나를 베껴서 BTS 만든 것"…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하이브가 그룹 뉴진스의 소속사 어도어…
기사이미지
뉴진스 발목 잡는 민희진, 드리우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