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처스' 전현무X한혜진X장영란, 영어 11점 학생 [TV스포]

입력2023년 12월 07일(목) 14:30 최종수정2023년 12월 07일(목) 14:30
티처스 / 채널A 티처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성적이 고민인 학생과 가족에게 대한민국 최고의 강사들이 맞춤 솔루션을 제공할 채널A ‘성적을 부탁해 : 티처스’에 영어 성적이 겨우 11점으로 ‘영어 까막눈’인 도전학생이 등장한다. “정말 방법을 모르겠다”며 눈물짓던 도전학생은 ‘영어1타’ 조정식 강사의 열강에 힘입어 ‘초대형 대반전’을 예고했다.

10일 방송될 ‘티처스’ 6회 예고편에는 운동 만능, 넘치는 파워로 딱 봐도 ‘상남자’인 도전학생이 3MC 전현무X한혜진X장영란의 감탄 속에 등장했다. 하지만 스튜디오에 나선 도전학생은 “작년에 방황을 많이 했다”고 수줍게 고백했다. 이에 장영란은 “사춘기가 왔었나?”라며 안타까움을 숨기지 못했다. 학생의 성적표를 확인한 조정식 강사는 “놀라지 마시라. 저도 좀 많이 놀랐는데...영어가 11점이다”라며 충격적인 현재 상황을 밝혔다.

더욱 놀랍게도 도전학생의 어머니는 카리스마가 넘치는 ‘현직 영어학원 원장님’이었다. 아들 옆에 앉은 어머니는 문제집을 같이 보며 “매거진, 매거진이 무슨 뜻이야?”라며 대답을 요구했다. 하지만 계속되는 채근에도 도전학생은 “안 해”라며 공부를 포기해 버렸다. 어머니는 “네가 잘 안 외우니까 확인하게 되는 것 아니야. 엄마는...돌덩이처럼 뭐가 하나 묵직하게 꽉 잡혀버렸어”라며 ‘영어 까막눈’ 아들에 대해 초조한 마음을 토로했다. 모자의 갈등이 격화되자 결국 도전학생은 “어떻게 해야 할지 잘 모르겠는데...”라며 눈물을 훔쳤다.

그런 가운데 ‘영어 1타’ 조정식 강사는 텅 빈 강의실에 도전학생 1명만을 앉혀 놓고 “너는 지금부터 마음만 안 변하면 무조건 된다. 내가 무슨 수를 써서라도 무조건 되게 한다”고 열강을 펼치며 ‘영어 까막눈 개안 프로젝트’를 선언했다.

이후 공개된 성적표를 조정식 강사보다 먼저 확인한 전현무X한혜진X장영란 3MC와 ‘수학1타’ 정승제 강사는 “으악”이라고 경악에 가까운 환호성을 질렀다. “나 빼고 다 보는 거냐”며 불만을 토로하던 조정식 강사는 성적표를 보자마자 할 말을 잃고 뜨거운 눈물을 흘려 ‘대반전’을 예고했다.

전현무X한혜진X장영란 3MC의 놀라움 가득한 환호성과 ‘영어 1타’ 조정식 강사가 흘린 눈물의 의미는 12월 10일(일) 저녁 7시 50분, ‘금쪽 같은 내새끼’ 제작진의 10대 성적 향상 프로젝트인 채널A ‘티처스’에서 공개된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