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격 위해 최선 다하겠다" 안양, 측면 공격수 야고와 재계약 체결

입력2023년 12월 05일(화) 09:55 최종수정2023년 12월 05일(화) 10:00
야고 세자르 / 사진=FC안양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FC안양(구단주 최대호 안양시장)은 5일 브라질 측면 공격수 야고 세자르와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알렸다.

지난 2016년 브라질 아틀레티코 파라나엔세에서 데뷔한 야고 세자르는 주로 브라질 2부리그인 세리에B에서 활약했다. CSA, 과라니, 이투아노 등 다양한 클럽을 거친 그는 2023시즌 FC안양에 합류했다.

야고는 2023시즌 K리그2에서 31경기에 출전해 6골과 7도움을 기록하는 등 빼어난 활약을 보여주며 안양의 측면 공격을 이끌었다. 그는 한 시즌 동안 자신의 기량을 완벽하게 보여줬고, FC안양은 2024시즌을 앞두고 야고와의 재계약을 결정했다.

FC안양과 재계약을 체결한 야고는 "안양과 2024년을 함께 할 수 있어 너무 행복하다. 내년의 목표도 당연히 안양의 승격이다"라며 "아쉽게 올해는 안양이 1부에 올라가지 못했지만, 내년에는 안양이 1위로 승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FC안양은 오는 18일 소집해 2024시즌을 위한 훈련에 돌입한다.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