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존에서 쾅' 손흥민, 싱가포르전 환상골…한국, 싱가포르에 3-0 리드

입력2023년 11월 16일(목) 21:25 최종수정2023년 11월 16일(목) 21:25
사진=팽현준 기자
[상암=스포츠투데이 김영훈 기자] 손흥민이 홈에서 환상적인 감아차기로 골망을 갈랐다.

클린스만호는 16일 오후 8시 서울 월드컵경기장에서 싱가포르와 2026 국제축구연맹(FIFA)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을 소화하고 있다.

한국은 4-4-2 포메이션으로 나섰다. 손흥민-조규성, 황희찬-황인범-이재성-이강인, 이기제-김민재-정승현-설영우, 김승규가 출전한다.

싱가포르는 5-4-1 포메이션으로 맞섰다. 샤왈 아누아르, 송의영-야쿱 마흐러-하리스 하룬-스하흐 샤히란, 나즈룰 나자리-사푸완 바하루딘-이르판 판디 아흐마드-리오넬 탄-라이한 스튜어트, 하산 서니가 출전했다.

한국은 전반 44분 조규성의 선제골로 앞서갔고, 후반 4분 황희찬의 헤더 추가골로 2-0 리드를 잡았다.

계속해서 싱가포르의 골문을 노렸고, 다시 한번 격차를 벌렸다. 주장 손흥민이었다. 후반 17분 우측면 이강인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은 페널티 박스 앞 우측 부근에서 특유의 감아차는 슈팅으로 반대편 골망을 흔들었다.

손흥민은 미소를 보이며 동료들과 골의 기쁨을 나눴고, 시그니처 세리머니인 '찰칵 세리머니'를 선보였다.


[스포츠투데이 김영훈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카라 박규리, 활동 앞두고 광대·안와 골절…
기사이미지
비판 아랑곳 않는 대한축구협회, 홍…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대한축구협회가 홍명보 축구국가대표팀…
기사이미지
제아 김태헌, 부모 잃고 누나 찾는…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제국의 아이들 김태헌의 안타까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