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금쇼 출연' 블랙핑크 리사, 선정성 논란에도 "2일 차 준비됐어?"

입력2023년 09월 30일(토) 10:36 최종수정2023년 09월 30일(토) 10:36
사진=리사 SNS, DB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프랑스 카바레 쇼 출연으로 선정성 논란에 휩싸인 그룹 블랭핑크 리사가 2일 차 무대 준비와 홍보에 한창이다.

30일 리사는 개인 SNS에 "READY FOR DAY2?"(2일 차 준비 됐어?)라는 글과 함께 '크레이지 호스'(Crazy Horse) 객석에서 찍은 사진을 게재해 쇼 홍보에 나섰다.

또한 리사는 다른 블랙핑크 멤버 지수, 로제를 비롯해 스페인 출신 가수 로살리아 등과 찍은 사진 등을 공개, 이들의 응원에 고마운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앞서 리사는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카베레 쇼 '크레이지 호스' 무대에 올랐다. 무용수의 신체 노출을 극대화한 선정적 의상과 나체 공연이 포함된 19금 쇼로, 인기 K팝 가수 출연에 많은 우려와 지적을 받았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