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13남매 남보라 7번째 동생 세빈, 배우된 깜짝 근황

입력2023년 09월 27일(수) 10:44 최종수정2023년 09월 27일(수) 11:05
편스토랑 남보라 / 사진=KBS 제공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신상출시 편스토랑' 남보라의 동생이 배우 데뷔 소식을 전한다.

29일 오후 5시 방송되는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 추석 특집에서는 13남매 장녀 남보라가 동생들을 위해 대용량 음식 만들기에 도전한다.

이날 공개되는 VCR 속 남보라는 남다른 사이즈의 대야를 꺼낸 후 1㎏의 쪽파로 파김치를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남보라가 집안의 비법이 담긴 특별한 파김치 재료도 공개됐다.

이어 남보라와 꼭 닮은 여자 3명이 우르르 들어왔다. 이들은 과거 KBS1 '인간극장'에 남보라와 함께 출연했던 남보라네 형제 중 7번째 세빈, 9번째 세미, 10번째 소라였다. 남보라는 배고픈 동생들을 위해 특별히 한우 사태로 3종 요리를 만들었다.

이와 함께 남보라는 세빈, 세미, 소라 세 동생들을 한 명 한 명 소개한다. 특히 언니에 이어 배우의 길을 걷고 있다는 세빈에 대해서는 "완전 똑순이"라며 "대학교 입시도 혼자 아르바이트해서 열심히 해냈다. 혼자서 자기 길 개척하는 멋있는 동생이다. 최근 오디션을 봐서 연극도 하게 됐다"고 애정을 과시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