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솔로' 측 "16기 광수, 동업자에 4억 미지급? 사실과 다른 부분 있어" [공식입장]

입력2023년 09월 26일(화) 19:16 최종수정2023년 09월 26일(화) 19:16
사진=SBS플러스 ENA 나는 솔로 캡처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나는 SOLO'(나는 솔로) 16기 출연자 광수(가명)가 동업자에게 피소된 가운데, 피소 내용에 대해 "일부 사실과 다르다"라고 주장하고 있다.

26일 광수가 대표로 있는 스타트업 기업 동업자 A씨에게 피소됐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3년 근속 후 퇴사 시 약속했던 4억원 상당의 주식매수대금을 미지급했다는 주장이다.

이와 관련해 SBS플러스·ENA '나는 솔로' 제작진 관계자는 스포츠투데이에 "광수는 A씨 측의 일방적인 주장과 달리 사실과 다른 부분이 있다는 입장이다"면서 "구체적인 사안에 대해 제작진이 입장을 밝히기 어렵다"라고 전했다.

이날 한 매체는 A씨가 법률대리인을 통해 4억 상당의 주식매수대금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고 보도했다.

초기 광수가 지분 100%였던 기업에서 직원으로 시작했던 A씨는 이후 50%의 지분을 갖게 됐고, 3년 근속을 채우면 퇴사 시 액면가의 200배에 매수하기로 약속했지만, A씨가 퇴사를 결정하자 태도를 바꾼 광수가 이를 지급하지 않았다는 것.

다만 이러한 A씨 측 주장에 광수는 "사실과 다른 부분이 있다"라며 억울함을 호소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檢, '필로폰 투약' 남태현·서민재에 징역 …
기사이미지
블랙핑크, YG와 그룹 활동 재계약……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장장 4개월이 걸렸다. 오랜 기다림 끝…
기사이미지
황희찬, 결승골로 울버햄튼 승리 견…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황희찬(울버햄튼)이 결승골을 터뜨리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