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해줘! 홈즈' 유노윤호, 2023 Ver '인생의 진리' 공개

입력2023년 09월 26일(화) 17:42 최종수정2023년 09월 26일(화) 17:42
구해줘! 홈즈 유노윤호 / 사진=MBC 제공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구해줘! 홈즈' 유노윤호가 '인생의 진리' 새로운 버전을 선보인다.

28일 방송되는 MBC 추석특집 '구해줘! 홈즈'에서는 그룹 동방신기 유노윤호가 매물 찾기에 나선다.

이날 방송에는 20년 만에 이사를 앞둔 가족이 의뢰인으로 등장한다. 현재 경기도 부천시에서 거주 중인 의뢰인 가족은 20년 전, 제주에서 올라와 줄곧 한집에서 살고 있다고 한다. 부모님의 노후를 위해 이사를 결심했다고 밝힌 이들은 아파트를 원하는 어머니와 주택을 원하는 아버지의 상반된 의견으로 난관에 부딪혔다고 한다. 의뢰인 가족은 '아파트 같은 주택' 또는 '주택 같은 아파트'를 찾고 있으며, 지역은 어머니의 직장이 있는 부천 춘의역까지 대중교통으로 30~40분 이내의 부천시 또는 인천시를 바랐다. 예산은 매매가 4~5억 원대로 전세매물도 상관없다고 밝혔다.

복팀에서는 동방신기의 유노윤호가 출격한다. 유노윤호는 출연 각오를 묻는 MC들의 질문에 "명품, 진품, 발품 아니면 반품"이라며 시작부터 남다른 열정을 자랑한다.

이어 유노윤호는 수없이 생산되는 자신의 '밈'에 대해 "과거에는 부끄러웠던 마음도 있었지만, 지금은 '과거가 있기에 현재의 내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또 다른 명언을 쏟아낸다.

유노윤호와 함께 출격한 MBC 아나운서 박지민은 자신이 동방신기 팬클럽 카시오페아 출신임을 밝힌다. 스튜디오에 유노윤호와 나란히 앉은 박지민은 "옆자리에 앉았지만, 가까이 못 가겠다"고 팬심을 드러낸다.

복팀의 유노윤호와 박지민 아나운서는 장동민과 함께 출격한다. 쏟아지는 빗속에서 오프닝을 하던 유노윤호는 "비에 지지 맙시다. 여러분"이라며 시작부터 남다른 열정을 자랑한다.

아울러 유노윤호는 매물명을 소개하는 과정에서 자신의 레전드 '밈'으로 불리는 '인생의 진리' 랩을 2023년 버전으로 재연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