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우파2', 메가 크루 미션 돌입…눈물 쏟는 리더들 [TV스포]

입력2023년 09월 26일(화) 17:23 최종수정2023년 09월 26일(화) 17:24
스우파2 / 사진=Mnet 제공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스트릿 우먼 파이터2'에서 초대형 스케일의 메가 크루 미션이 본격적으로 펼쳐진다.

26일 방송되는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2'(이하 '스우파2')5회에서는 메가 인원을 동원해 최상의 퍼포먼스를 완성해야 하는 메가 크루 미션이 진행된다.
이날 방송에는 BTS, 지코, NCT, 크리스 브라운 등 톱클래스 아티스트들과 작업한 일본 유명 안무가 리에 하타 그리고 '스우파'에서 스타성과 실력을 겸비한 리더로 주목 받았던 훅의 아이키가 스페셜 저지로 출격한다.

메가 크루 미션은 크루별 인맥과 섭외력을 총동원해 초대형 퍼포먼스의 진수를 보여주는 미션이다. 이번 메가 크루 미션에서는 야외, 구조물, 혼성 3개의 콘셉트로 나뉘어 진행된다. 앞서 공개된 원밀리언, 잼 리퍼블릭, 마네퀸, 베베, 딥앤댑, 레이디바운스, 울플러 7팀의 메가 크루 미션 대중 평가 영상은 총 합산 조회수 3천만 뷰(26일 오전 9시 기준)를 돌파하며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하고 있다.

특히 산다라박, 에스파 윈터, 비비지 신비와 더불어 '스우파' 출신의 프라우드먼 립제이, 원트 효진초이, YGX 예리, '스맨파' 위댐보이즈 등이 메가 크루 미션의 헬퍼 댄서로 활약한 것으로 밝혀지며 더욱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동서양, 시대, 장르를 망라한 소름 돋는 군무들이 역대급 스케일로 펼쳐지며 안방 1열에 짜릿한 쾌감을 선사할 전망이다.

각 크루의 리더들은 총괄 디렉터로서 남다른 사명감을 갖고 총력전을 펼칠 예정이다. 공개된 예고에서는 결과 발표를 앞두고 눈물을 보인 마네퀸 펑키와이, 베베 바다, 잼 리퍼블릭 커스틴의 모습이 등장하며 궁금증을 유발하고 있다. 특히 K-POP 데스 매치 미션에서 1위를 차지하며 강력한 우승 후보로 점쳐졌던 베베는 "한계인가"라는 혹평과 함께 탈락 예상 크루로 지목되며 긴장감을 더한다.

선공개 영상에서는 메가 크루 미션의 강자로 기대를 모았던 잼 리퍼블릭의 여정이 일부 공개됐다. 세계적인 댄스 크루 로열패밀리 멤버였던 커스틴과 링은 "다른 레벨의 것을 보여주겠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잼 리퍼블릭은 멋진 절경을 담아내겠다는 포부를 품고 뉴질랜드로 향하지만 예기치 못한 위기와 맞닥뜨리게 된다. 현지 날씨 상황이 최악인데다 메가 크루 미션의 최소 인원인 30명을 채우지 못할 위기에 처한 것. 매 미션마다 여유 넘치는 모습을 보여줬던 커스틴이 눈물을 흘린 사연의 전말이 무엇일지 궁금증을 안긴다.

'스우파2'는 매주 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檢, '필로폰 투약' 남태현·서민재에 징역 …
기사이미지
블랙핑크, YG와 그룹 활동 재계약……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장장 4개월이 걸렸다. 오랜 기다림 끝…
기사이미지
황희찬, 결승골로 울버햄튼 승리 견…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황희찬(울버햄튼)이 결승골을 터뜨리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