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성크리처2' 스태프 사망…넷플릭스 측 "안타까운 마음 금할 길 없어,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입력2023년 09월 21일(목) 09:38 최종수정2023년 09월 21일(목) 09:45
박서준, 한소희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경성크리처' 시즌2에 참여한 스태프 사망에 넷플릭스 측이 입장을 전했다.

넷플릭스 측은 20일 "안타까운 마음을 금할 길이 없으며, 고인의 명복을 빈다. 유족께도 심심한 조의를 표한다"고 전했다.

이어 "현재 제작사와 함께 상황의 수습 및 파악을 위한 긴밀한 소통을 진행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한 매체에 따르면 '경성크리처' 시즌2 스태프 A씨가 최근 갑작스레 세상을 떠났다. 경찰은 정확한 사망 원인을 밝히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한 상태다.

'경성크리처'는 시대의 어둠이 가장 짙었던 1945년의 봄, 생존이 전부였던 두 청춘이 탐욕 위에 탄생한 괴물과 맞서는 크리처 스릴러물이다. 지난해 10월 시즌1 촬영이 끝난 후 시즌2 촬영 중이며, 박서준, 한소희, 수현, 위하준 등이 출연한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