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진영, '꽃뱀에 사기 결혼' 가짜뉴스에 분통 "이래도 되는 건가"

입력2023년 09월 03일(일) 10:49 최종수정2023년 09월 03일(일) 10:49
사진=현진영 SNS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가수 겸 프로듀서 현진영이 가짜 뉴스에 고통을 호소했다.

1일 현진영은 "연예정보 카페 같은데, 이래도 되는 건가"라며 캡처를 게재했다.

해당 캡처엔 현진영이 꽃뱀이었던 전처에게 사기결혼 피해를 입고 홀로 6남매를 키우는 근황이란 내용이 담긴 글이 기사 형태로 적혀있다. 문제는 가수 현진우의 사진을 사용하면서, 제목엔 '현진영'으로 표기해 혼란을 야기했다.

이와 관련해 현진영은 "일부러 그런 건지 실수로 그런 건지. 가수 현진우 씨 관련 내용인데 썸네일에 가수 현진영. 기자 이메일도 없고 서버도 베트남 쪽이라니 난감하다. 사칭계정도 모자라냐"라며 "자기들 맘대로 기사 쓰는 베트남서버 연예정보 사이트"라고 분통을 터뜨렸다.

현진영은 최근 팬들에게 접근해 금전을 요구하는 SNS 사칭 계정에 대한 주의를 당부하기도 했다.

한편 현진영은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에 출연 중이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