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배틀' 박효주, 장례식 현장 포착, 이엘X진서연·차예련 만남 눈길

입력2023년 06월 07일(수) 10:59 최종수정2023년 06월 07일(수) 10:59
행복배틀 / 사진=ENA 행복배틀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행복배틀' 이엘과 헤리니티 유치원 엄마들이 박효주 장례식장에서 만난다.

ENA 수목드라마 ‘행복배틀’(연출 김윤철/극본 주영하/기획 KT스튜디오지니/제작 HB엔터테인먼트)은 SNS에서 치열하게 행복을 겨루던 엄마들 중 한 명이 의문투성이인 채 사망하고, 비밀을 감추려는 이와 밝히려는 이의 싸움을 그린 서스펜스 스릴러다. 지난 6월 1일 방송된 ‘행복배틀’ 2회에서는 SNS에서 행복한 삶을 자랑하던 인플루언서 오유진(박효주 분)이 끔찍한 모습으로 사망해 충격을 안겼다.

이런 가운데 6월 7일 ‘행복배틀’ 측이 오유진의 장례식 현장을 담은 스틸컷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가장 먼저 상복을 입고 유족 자리에 앉아 있는 장미호(이엘 분)가 눈길을 끈다. 부모님의 재혼으로 가족이 됐지만, 무슨 이유에서인지 18년 동안 만나지 않았던 장미호와 오유진. 심지어 서로를 향한 증오까지 내비쳤던 두 사람이다. 이에 유족 자리를 지키고 있는 장미호가 더욱 의아하게 느껴진다.

그러나 오유진은 죽기 전 장미호에게 전화해 마지막 말을 남기며 그를 이 사건에 끌어들였다. 또한 장례식장의 장미호는 오유진에게 분노를 표할 때와 달리 진심으로 슬퍼하고 있어 둘 사이에 증오 이상의 애정이 있다는 걸 보여준다. 과연 과거 두 사람 사이에 무슨 일이 있었길래 이토록 깊은 애증의 관계가 된 것인지 호기심이 더해진다

장례식장에는 오유진과 치열하게 행복을 겨루던 송정아(진서연 분), 김나영(차예련 분)을 비롯해 다른 헤리니티 유치원 엄마들도 조문을 와 있다. 친정 식구에 대해서는 철저하게 비밀을 유지하던 오유진이었기에, 장미호의 존재는 헤리니티 엄마들에게도 의문일 터. 그중 송정아는 장미호와 구면으로, 당시 장미호는 자신을 오유진에게 광고 제안을 하러 온 은행 직원이라고 설명했었다. 이곳에서 다시 장미호를 만난 송정아가 어떤 반응을 보일지도 궁금해진다.

이와 관련 ‘행복배틀’ 관계자는 “오유진의 죽음과 함께 장미호는 그의 세계에 깊게 연루된다. 장례식장은 장미호가 오유진의 세계에 들어가는 첫 발걸음이다. 이곳에서 장미호는 오유진에 대한 자신의 감정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하고, 오유진의 사람들을 만나게 된다”며 “이엘은 복잡다단한 장미호의 심경을 섬세한 연기로 표현해냈다. 보는 순간 빠져들게 될 이엘의 몰입도 높은 연기를 주목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ENA 수목드라마 ‘행복배틀’ 3회는 오늘(7일) 밤 9시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