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 상습 투약 유아인, 구속 여부에 쏠리는 관심…오늘(24일) 결정 [ST이슈]

입력2023년 05월 24일(수) 16:01 최종수정2023년 05월 24일(수) 16:01
유아인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마약 투약 혐의를 받고 있는 배우 유아인의 구속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날 구속영장실질심사를 마친 유아인은 일부 혐의에 대해 인정하면서도 공범을 도피시키는 일을 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24일 오전 10시 30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 출석, 11시부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심사)을 받았다. 유아인은 검은색 슈트에 넥타이를 하고 단정한 차림으로 포토라인에 섰다.

그는 취재진의 물음에 답변해 이목을 끌었다. '혐의를 인정하냐' '코카인 투약 혐의도 인정하냐' 및 '공범을 도피시키려는 게 사실이냐'는 물음에 대해 유아인은 상당 부분 인정하면서도 그는 "증거 인멸과 관련해서 전혀 사실과 다르다고 말씀을 드렸고 제가 밝힐 수 있는 모든 진실 그대로 말씀을 드렸다"라고 주장했다. 또 마약 투약 혐의를 후회하냐는 물음에 대해 그는 "후회하고 있다"라고 짧게 답헀다.

이날 1시간 30분 정도 구속영장실질심사를 마친 유아인. 구속 여부가 이날 결정되는 만큼 그의 구속 여부에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앞서 지난 15일 서울경찰청 마약범죄수사대 측은 유아인이 소환에 불응하자 체포 및 구속영장 신청 가능성을 시사했다. 일종의 경고를 한 것. 그로부터 유아인은 하루 뒤 출석해 고강도 조사를 받았다.

검은색 정장을 입고 출석한 유아인은 취재진의 답변에 "조사에 성실히 임하겠다"는 짧은 말을 남긴 채 청사 안으로 들어갔다. 지인인 작가 A 씨 역시 소환 조사에 출석했다.

프로포폴, 대마, 코카인, 케타민에 졸피뎀까지 5종의 마약 투약 혐의를 받고 있는 유아인. 그는 모발에서 검출된 대마 흡입 등 일부 혐의는 인정했지만 나머지 혐의는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19일 서울경찰청 마약범죄수사대는 유아인이 증거인멸을 시도한 정황을 포착한 점 등을 이유로 구속영장 청구를 신청했다. 경찰은 "초반에는 단순 투약 사범으로 보고 구속영장 검토를 하지 않았으나 조사 이후 범행을 부인하는 점, 마약 종류 및 횟수가 늘어난 점, 공범이 있는 점 등을 고려해 구속 필요성이 있다고 판단했다"라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