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 김현호, 원소속팀 DB와 1년 재계약…보수 1억 원

입력2023년 05월 11일(목) 19:47 최종수정2023년 05월 11일(목) 19:47
김현호(왼쪽)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프로농구 자유게약선수(FA) 김현호가 원소속팀 원주 DB에서 1년 더 뛴다.

KBL은 11일 "FA 김현호가 계약기간 1년, 보수 1억 원에 DB와 재계약했다"고 밝혔다.

2011-2012시즌부터 DB에서만 뛴 '원클럽맨' 김현호는 지난 시즌을 마친 뒤 FA 자격을 얻었고, DB와 단년 계약을 맺었다.

2020-2021시즌을 앞두고 아킬레스건 부상을 당한 김현호는 2021-2022시즌 정규리그에서 11경기 밖에 뛰지 못했다.

이번 시즌에는 부상을 털고 돌아와 45경기에 출전, 평균 17분27초를 뛰며 5.2득점 1.9리바운드 1.6어시스트를 기록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