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FC 김병지 대표이사, 산불 피해 복구 위해 1000만 원 기부

입력2023년 04월 20일(목) 17:59 최종수정2023년 04월 20일(목) 17:59
사진=강원FC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강원FC 김병지 대표이사가 산불 피해 복구를 위한 성금을 기부했다.

지난 11일 강릉시 난곡동에 대형 산불이 발생했다. 이번 산불로 인해 강릉시는 건물 100여 채와 200개 가까이 되는 농업시설이 소실되는 등 큰 피해를 입었다. 이에 강원FC 김병지 대표이사는 기부를 결정했다. 강원도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전달된 성금은 피해 지역의 산림 복구와 이재민들의 생계지원을 위한 식료품·긴급 구호품 제공에 사용될 예정이다.

지난달 고향사랑기부제를 통해 강원도에 기부금을 전달했던 김병지 대표이사는 이번에도 강원도와 강릉시를 위해 고민 없이 성금 1000만 원을 기부했다.

김병지 대표이사는 "경기를 앞두고 강릉에 산불이 나 놀랐고 이재민 분들을 생각하니 마음이 쓰였다. 큰 금액은 아니지만 산불로 피해 입으신 분들에게 작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성금 전달 외에도 피해 지역에 도움이 되는 일을 찾고 있다. 앞으로도 강원도의 아픔과 기쁨을 함께하는 구단이 되겠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