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이랜드, 중국 청두룽청과 MOU 체결

입력2023년 03월 31일(금) 14:49 최종수정2023년 03월 31일(금) 14:49
사진=서울이랜드FC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서울이랜드FC가 중국 청두룽청FC와 MOU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서울이랜드는 "김병권 대표이사, 청두 룽청 야오 시아 단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양 클럽 발전을 위한 MOU 협약을 맺었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양 구단의 축구 발전은 물론, 미래를 책임질 유스 시스템과 이를 지원하는 사무국 업무 능력 향상을 위해 마련됐다. 현역 시절과 코치 시절 다년간 한솥밥을 먹은 서울 이랜드 박충균 감독과 청두 룽청 서정원 감독이 손을 맞잡고 의기투합을 했다는 데에 큰 의미가 있다.

협약을 계기로 양측은 ▲프로 선수단 친선경기 진행 ▲유스 육성 시스템 구축 및 친선경기-프로그램 공유 ▲업무 협약을 통한 홍보-마케팅, 사무국 및 클럽 운영 노하우 공유 등 다양한 측면에서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서울 이랜드와 청두 룽청은 앞선 18일(1-1 무)과 22일(3-0 승) 두 차례 연습경기를 치른 바 있다.

김병권 대표이사는 "K리그를 넘어설 수 있는 좋은 구단을 만들려면 세계 여러 구단과의 다양한 네트워크가 필요하다. 그 첫 시작을 청두 룽청과 함께해서 기쁘다"며 "지속적인 파트너로 남아 양 구단의 발전에 서로 이바지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