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피크타임' 출연자 사생활 논란, 유명 AV배우와 풀파티 의혹에 "확인 중"

입력2023년 03월 30일(목) 11:41 최종수정2023년 03월 30일(목) 13:30
피크타임 출연자 사생활 논란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피크타임' 출연자의 사생활 논란이 불거졌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트위터에는 JTBC '피크타임' 출연자 A 씨의 팬이라고 주장하는 한 일본인 네티즌의 폭로글이 게재됐다.

게시물엔 "지금의 팬도 뭐든지 용서해 줄까? 옛날 팬은 뭐든지 용서해 준다고 말했어"라는 글과 사진들이 담겼다.

사진 속 A 씨는 다수의 여성들과 파티를 즐기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다. 특히 수영복을 입은 여성들 사이에서 미소 짓고 있으며, 이 중 인기 AV 여배우도 있다는 사실이 전해졌다.

또 A 씨의 흡연 사진, 한 숙소 침대 위에 앉아 있는 사진 등 사적인 순간이 포착되기도 했다.

해당 게시물엔 A 씨의 실명도 언급돼 파장이 예상된다. 관련해 '피크타임' 측은 스포츠투데이에 "사생활 논란에 대해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한편, '피크타임'은 앞서 김현재의 학교폭력 의혹으로 한 차례 출연자 논란에 휘말린 바 있다. 김현재는 결백을 주장했지만 "더 이상 피해를 줄 수 없다"며 하차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