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구라 "딸 돌잔치, 지인 초대 NO…남창희만 사회비 200줘" [TV캡처]

입력2023년 03월 29일(수) 22:47 최종수정2023년 03월 29일(수) 22:51
라디오스타 윤정수 / 사진=MBC 캡처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라디오스타' 윤정수가 김구라에게 뒤늦게 축의금을 건넸다.

29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산전수전 더 굴르리' 특집으로 꾸며져 김수미, 윤정수, 이지영, 이용주가 출연했다.

이날 윤정수는 "김구라가 딸 돌잔치를 하지 않았냐. 너무 가고 싶었는데 초대를 안 했다"고 말했다.

이어 "다들 안 갔다고 하는데 남창희는 갔다더라"고 서운함을 토로했다.
라디오스타 윤정수 / 사진=MBC 캡처

김구라는 "200만 원을 주고 사회를 시킨 거였다. 그런데 내가 더 말을 많이 했다"고 해 웃음을 안겼다.

이를 들은 윤정수는 "어쨌든 돌잔치는 못 갔는데 해준 것도 없다"며 축의금을 건넸다.

이어 윤정수가 "김구라 아들 그리와 방송에서 MC를 본 적이 있었다. 대신 전달을 부탁할까 했는데 동생 돌 돈을 주는 게 이상하더라"고 하자 김구라는 "중간에 쓰더라. 이건 고맙다"고 감사해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