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동주 호투' 한화, 시범경기서 롯데에 5-1 승리

입력2023년 03월 25일(토) 20:58 최종수정2023년 03월 25일(토) 20:58
문동주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한화 이글스가 롯데 자이언츠를 상대로 승리를 챙겼다.

한화는 25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2023 신한은행 SOL KBO 리그 롯데 자이언츠와의 원정 시범경기에서 5-1로 이겼다.

이로써 한화는 시범경기 전적 6승 1무 3패를 기록했다. 반면 롯데는 어제 승리의 기운을 이어가지 못하며 2승 1무 7패가 됐다.

롯데가 선취점을 챙겼다. 2회말 한동희-안치홍의 연속 안타로 이어진 무사 1,3루에서 노진혁의 좌익수 희생플라이 타점이 나왔다.

그러자 한화가 6회초 경기를 뒤집었다. 노수광의 볼넷, 정은원의 안타로 이어진 무사 1,3루에서 채은성의 좌익수 희생플라이 타점으로 한 점, 오그레디의 투런으로 두 점, 노시환의 백투백 홈런으로 한 점을 추가해 5-1로 역전에 성공했다.

한화는 선발투수 문동주가 4이닝 4피안타 7탈삼진 1실점을 기록하며 팀 승리에 앞장섰다.

롯데도 선발투수 한현희가 5이닝 2피안타 무실점으로 호투했지만 팀 승리와 연이 없었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