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은 아이돌과 동급" 음원 수익만 한 달에 30~40억(PD수첩)[TV캡처]

입력2023년 01월 31일(화) 22:40 최종수정2023년 01월 31일(화) 22:44
사진=MBC PD수첩 캡처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가수 임영웅의 음원 수익이 한 달에 수십억인 것으로 드러났다.

31일 방송된 MBC 'PD수첩'에서는 '음원전쟁'을 주제로 음악 저작권 분쟁 및 음원 시장 실태를 전했다.

가요계 팬덤이라면 집중 스트리밍하는 '스밍 총공'은 팬덤 문화로 자리잡은지 오래다.

5일 기준 음원차트 20위 안에 임영웅이 부른 14곡이 들어가있어 눈길을 끌었다. 이러한 '차트 줄세우기'는 팬덤의 화력으로 결정된다고 음원 유통사 관계자는 말했다.

음원 유통 관계자는 "임영웅과 아이돌은 동급이다. 음원 차트 한 달 동안 20위권 안에 들면 보통 1억 정도 발생한다. 임영웅 같은 경우 톱100에 거의 20 몇 곡이 들어있다. 한 달이면 음원으로만 30~40억 가져간다"라고 설명했다.

대부분의 음원 플랫폼은 곡별 재생 횟수에 비례해 수익을 배분한다. 음원 수익의 약 6.25%가 가수에게 돌아간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