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 IFFHS 선정 프로축구리그 순위 12년 연속 아시아 1위

입력2023년 01월 27일(금) 10:06 최종수정2023년 01월 27일(금) 10:06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K리그가 12년 연속으로 국제축구역사통계연맹(IFFHS)이 선정한 '아시아 최고 리그'에 이름을 올렸다.

IFFHS가 이달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한 2022년 전 세계 프로축구리그 순위에 따르면, K리그는 18위에 올랐다. 이는 지난해 22위에서 4계단이나 오른 수치이자, 아시아축구연맹(AFC) 소속 프로축구리그 중 가장 높은 순위다.

이로써 K리그는 2011년부터 12년 연속으로 IFFHS 선정 아시아 프로축구리그 순위 1위 자리를 지켰다. K리그의 2022년 환산점수는 525.25점(18위)이고, 일본 J리그가 402점(30위), 사우디아라비아의 사우디 프로페셔널리그가 352.75점(40위), 우즈베키스탄 슈퍼리그가 297점(57위)으로 뒤를 이었다.

이 밖에도 2022년도 전 세계 최고의 프로축구리그는 브라질 세리에A(1181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1086점), 스페인 라리가(967.5점) 순서였다.

한편, IFFHS가 발표한 세계 프로축구클럽 랭킹에서는 전북현대가 아시아에서 가장 높은 42위를 차지했고, 울산현대가 99위, 대구FC가 133위로 뒤를 이었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