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비디오판독센터 사업 대행업체 선정 재입찰 실시

입력2023년 01월 26일(목) 15:10 최종수정2023년 01월 26일(목) 15:10
사진=KBO 엠블럼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KBO가 오늘(26일)부터 2023년 KBO 비디오판독센터 사업 대행업체 선정 재입찰을 실시한다.

선정된 업체는 시범경기, 정규시즌, 올스타전, 포스트시즌 등 KBO 리그 전 경기 비디오판독 운영 대행을 하게 되며, 판독의 투명성 제고를 위해 팬들에게 제공되는 판독영상에 대한 시스템 관리도 맡게 된다.

더불어 이번에 낙찰된 업체는 정규시즌 개막 전에 판독의 정확도 향상을 위한 목적으로 한 KBO 자체 카메라 렌탈과 설치도 진행함으로써 2023년 비디오판독센터 업무 전반을 담당한다.

2022년에 이어서 올해도 잠실구장에 한해 초고속 카메라를 추가하여 판독센터의 정확성을 높이고 센터의 중·장기적인 계획 수립을 위한 기반 자료로 사용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조달청이 운영하는 나라장터에 고지된 입찰공고와 제안요청서를 참고하여 2월 6일 오후 2시까지 KBO 정책지원TF로 관련 서류를 지참해 방문 접수하면 된다. 우편, 이메일 및 팩스 접수는 불가능하다.

해당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의 주최단체지원금으로 실시한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화제성 못 따라가는 '피크타임', '학폭' 지…
기사이미지
클린스만 감독, 선수들과 첫 만남 …
[파주=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축구대표팀의 새 사령탑 위…
기사이미지
'보이즈 플래닛', 실력보다 중요한…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보이즈 플래닛' 연습생들이 연이어 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