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이랜드, 브라질 스트라이커 호난 영입

입력2023년 01월 14일(토) 10:08 최종수정2023년 01월 14일(토) 10:08
사진=서울 이랜드 FC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축구 서울 이랜드 FC가 스트라이커 호난을 영입했다.

서울 이랜드 FC는 13일 브라질과 포르투갈 리그에서 맹활약한 스트라이커 호난(27‧, Ronan David Jeronimo)을 영입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서울 이랜드 FC는 최근 영입한 헤난과 함께 호난까지 브라질 특급 스트라이커 2명을 최전방을 두며 공격진에 파괴력을 불어넣을 수 있게 됐다.

195cm/88kg의 강력한 피지컬을 지닌 호난은 침착한 마무리와 슈팅, 큰 키를 이용한 헤더로 득점을 노리는 타겟형 스트라이커다. 또 전방에서의 압박과 위치선정, 연계 플레이가 뛰어나 팀의 공격력을 극대화시키는데 탁월하다는 평가를 받는다.

2014년 그레미우(브라질 세리에A)에서 데뷔한 호난은 이듬해 포르투갈 리그의 AD산호렌세로 이적, 주전 공격수로서 팀 승리에 기여하며 큰 주목을 받았다.

이후 리오 아베 FC(포르투갈 1부)에 입단한 호난은 바르짐SC(포르투갈 2부), CD 톤델라(포르투갈 1부) 등 유럽 리그에서 성장 가능성을 내비쳤으며, 2021/2022시즌 리오 아베에서 팀의 2부리그 우승과 승격에 혁혁한 공을 세우는 등 맹활약을 펼쳤다.

호난은 "대한민국과 K리그는 열정이 넘치는 무대라고 느꼈다. 또 승격이라는 목표와 그를 향한 뜨거운 선수단의 의지가 나와 잘 맞는다고 생각한다"며 "팬들이 원하는 건 많은 득점과 승리, 그리고 승격이다. 그에 잘 부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화제성 못 따라가는 '피크타임', '학폭' 지…
기사이미지
클린스만 감독, 선수들과 첫 만남 …
[파주=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축구대표팀의 새 사령탑 위…
기사이미지
'보이즈 플래닛', 실력보다 중요한…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보이즈 플래닛' 연습생들이 연이어 인…